본문바로가기
교육 논쟁 크게보기

교육 논쟁

저자

이기규

저자

박종호

발행일

2016-02-05

면수

173*288

ISBN

190

가격

978-89-7474-501-1

가격

12,000원

  • 트위터
  • 페이스북
  • 도서소개
  • 저자소개
  • 차례
  • 독자서평
  • 미디어서평

도서 소개



 



우리나라 교육, 무엇이 문제인가?



대한민국 교육의 현 주소와 나아갈 방향에 대해 알아보자!



 



교육은 백년지대계라고 합니다. 백년을 내다보고 계획해야 할 만큼 중요하다는 뜻이지요. 우리나라는 예부터 사람이 큰 자산이라는 인식이 강했기 때문에 교육을 매우 중요하게 생각해 왔습니다. 그 덕에 교육열은 날로 높아졌고, 훌륭한 인재들도 많이 배출되었습니다. 우리나라가 이만큼 발전하는 데 큰 도움을 준 셈입니다. 그러나 그 부작용도 만만치 않습니다. 지나친 사교육 열풍으로 공교육이 흔들리고, 사교육으로 내몰린 학생들은 극심한 학업 스트레스를 받고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가정 경제를 위협할 만큼 많은 비용을 사교육에 지불하지요. 과연 이것이 올바른 교육의 모습일까요?



《교육 논쟁》은 올바른 교육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우리나라 교육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알아봅니다. 해당 주제에 대해 각각 찬성과 반대 입장을 대변하는 아이들의 논쟁을 통해 서로의 입장을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구성했습니다. 1장에서는 우리나라 사교육 시장의 모습을 객관적으로 알아보고 과도한 사교육의 문제점을 짚어 봅니다. 2장에서는 성적 지상주의, 성적순 혜택 등 평가와 관련된 문제점을 살펴보고 올바른 평가 방법을 논의합니다. 3장에서는 수준별 이동 수업, 특목고와 국제 중학교 등 현재 시행되고 있는 경재 교육을 통해 교육에서의 경쟁과 협동의 장단점을 살펴봅니다. 4장에서는 치열한 대학 입시 제도가 옳은지, 수정될 부분은 없는지 진단하고, 5장에서는 우리나라의 영어 교육이 적절한지 여부를 살펴봅니다. 이런 논의들을 거듭하다 보면 뉴스와 신문에서 종종 접했지만 정확히 몰랐던 문제에 대한 지식을 얻음과 동시에, 그러한 문제들이 교육과 어떻게 맞닿아 있는지 알 수 있습니다. 《교육 논쟁》을 통해 교육이 바로 서기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인지 함께 고민해 보기 바랍니다. 




<역지사지 생생 토론 대회> 시리즈 소개


 


<역지사지 생생 토론 대회> 시리즈는 토론과 논쟁을 통해 한 주제에 대한 다양한 견해와 이론을 만나 보고 그에 대한 시각을 넓혀 준다는 점에서 초등학생은 물론 중고생까지도 읽는 필독서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특히, 자신의 생각과 주장을 분명히 밝혀야만 하는 토론 수업이 중요하게 다루어지고 있는 지금의 교육 현실에서 올바른 토론의 방법을 알려 주는 좋은 참고서라 할 수 있습니다. 책을 읽으면서 그 흐름을 따라가는 것만으로도 아이들은 토론의 진행 방법을 익힐 수 있으며, 그와 함께 자신의 생각과 지식을 정리하고 더욱 풍성하게 만들 수 있기 때문입니다.


 


1권 《역사 논쟁》 한국, 중국, 일본 세 나라를 둘러 싼 치열한 역사 논쟁


2권 《환경 논쟁》 원자력 발전, 지구 온난화, 대체에너지 개발 등의 주제로 끊임없이 제기되고 있는 환경 논쟁


3권 《복지 논쟁》 무상 급식, 반값 등록금, 의료 민영화 등 뜨거운 이슈로 떠오르는 복지와 관련된 논쟁


4권 《양극화 논쟁》 소득, 교육, 문화, 건강, 주거 등 사회 전 분야에 걸쳐서 나타나는 양극화에 대한 논쟁


5권 《생명 윤리 논쟁》 유전자 변형 먹거리(GMO), 생명 복제, 줄기세포, 장기 이식, 안락사, 동물 실험 등 생명 윤리 의식에 대한 논쟁


6권 《법률 논쟁》 법이 무조건 옳은지, 법의 가치와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알려 주는 법률 논쟁


7권 《인권 논쟁》 남녀 차별, 사생활 침해, 사형 제도, 밀양 송전탑 사태, 쌍용차 해고 노동자 문제로 살피는 인권 논쟁


8권 《자본주의 논쟁》 돈의 의미, 노동자들의 현실, 재벌의 사회적 책임과 의무, 자본주의의 미래와 대안을 살피는 자본주의 논쟁


9권 《과학 논쟁》 원자력, 우주 과학, 디지털 과학, 뇌 과학 등 첨단 과학 기술에 대한 논쟁